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 HOME
  • >
  • SFC소식
  • >
  • 필드맥뉴스 |

드맥뉴스

뉴스이미지
[Field Mag] ‘아기 까치+전북 킬러’ 박태준의 한 방, 전북 울렸다
[Field Mag=성남] ‘아기 까치’ 박태준이 결정적인 추가골을 넣으며 전북을 울렸다. 올 시즌 더 성숙한 기량을 보이고 있는 박태준은 이제 완벽히 성남의 중심 선수로 활약하고 있다. 성남FC는 5일 오후 5시 30분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전북 현대와 ...
2020.09.09
뉴스이미지
[Field Mag] ‘시즌 첫 홈 승리의 주역’ 유인수, 이제 성남의 중심이 되다
[Field Mag=성남] 전북이라는 거함을 상대해야 해서일까. 다시 한번 성남의 김남일 감독이 3-3-3-1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리그 1위 울산을 상대했을 때처럼 말이다. 그간 경기 내용에 대해서는 고개를 끄덕일 수 있었지만, 결과를 보면 고개를 갸우뚱거릴 수밖에 ...
2020.09.09
뉴스이미지
[Field Mag] 성남의 감격스러운 홈 첫 승, 숫자로 정리한다!
[Field Mag] 성남FC(이하 성남)가 고난 끝에 리그 홈 무승 탈출에 성공했다. 성남은 지난 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0’ 19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2위 전북 현대(이하 전북)를 2대0으로 잡아냈다. 전반 29분 유인수&...
2020.09.09
뉴스이미지
[Field Mag] 국가대표 수문장의 맞대결, 밀리지 않았던 ‘베테랑’ 김영광의 품격
[Field Mag=성남] 전 국가대표 베테랑 김영광의 손끝은 ‘후배’ 앞에서도 여전히 날카로웠다. 성남FC(이하 성남)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17라운드 경기는 단순한 리그 선두 울산 현대(이하 울산)와의 대결 이상의 관...
2020.08.26
뉴스이미지
[Field Mag] 10경기 만에 선발 출전... 기다림은 박수일을 강하게 만들었다
[Field Mag=성남] 파격적인 성남의 3-3-3-1 포메이션을 보고 순간 탄천을 리스본으로 착각했다.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의 나겔스만 감독이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보여준 전술 변화가 오버랩 되었다. 성남의 특이한 포메이션에 놀라고 선발명단에 그동안 눈에 띄지 않았던 선...
2020.08.26
뉴스이미지
[Field Mag] 시즌 첫 유관중 전환, 반갑다 블랙존! [현장스케치]
[Field Mag=성남] 올 시즌 처음으로 유관중 체제로 경기가 치러졌다. 마침내 성남FC(이하 성남)는 홈에서 팬들과 만났다. 지난 1일부터 프로축구 K리그 경기장에서 제한적으로 관중 입장이 시작된 가운데 성남은 탄천종합운동장에서 FC 서울(이하 서울)을 ...
2020.08.06
뉴스이미지
[Field Mag] ‘만능 윙백’ 이태희, 전술적 활용 가치가 매우 높다
[Field Mag=수원] 최근 이태희의 활약이 인상적이다. 김남일 감독 지휘 아래 풀백으로서 다양한 역할을 소화며 ‘만능 윙백’의 면모를 과시 중이다. 이태희는 19일 열린 수원 삼성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12라운드 ...
2020.07.21
뉴스이미지
[Field Mag] 성남의 ‘명품 중원진’, 무실점 승리 원동력 되다
[Field Mag=수원] 성남이 8경기 만의 승점 3점을 따냈다. 게다가 무실점 승리까지 기록했다. 승리 뒤엔 성남의 ‘명품 중원진’이 있었다. 성남FC는 19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서 수원 삼성과 ‘하나원큐 K리그1 2020&rsq...
2020.07.21
뉴스이미지
[Field Mag] '깜짝 활약' 이재원, 맹활약 속에 팀 분위기 바꿔내다
[Field Mag] 성남의 공격수 이재원이 3경기 만에 출전한 가운데 선제골을 비롯하여 두 번째 득점에도 간접적으로 관여하면서 팀의 무승부를 견인했다. 성남 FC(이하 성남)가 11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11라운드 전북 현...
2020.07.13
뉴스이미지
[Field Mag] 결국 성남에게 필요한 건 ‘간절함’이었다
[Field Mag] ‘비겼지만 잘 싸웠다.’ 이날 경기에서는 이 표현이 맞는 듯하다. 승리에 목마른 성남 팬들에게 아쉬운 결과일 수 있다. 하지만 ‘졌잘싸’라는 말을 듣는 것보다는 기분이 조금은 나을 것이다. 무승부 그 이상의 경기였다...
2020.07.13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