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 HOME
  • >
  • 경기정보
  • >
  • 프리뷰/리뷰

리뷰/리뷰

[2020 K리그1 01R] vs 광주FC 리뷰
  • facebook
  • twitter
  • 작성자
  • |
  • 관리자
  • 조회수
  • |
  • 115
  • 등록일
  • |
  • 2020.05.11

‘양동현 멀티골’ 성남, 광주 원정에서 2-0 승… 김남일 감독 데뷔전 승리


양동현이 활약한 성남FC가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김남일 감독 역시 데뷔전 승리를 챙겼다.

성남은 9일 오후 7시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1라운드 광주FC와의 원정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린 양동현의 활약에 힘입어 2-0 완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4-4-2 포메이션을 선택했다. 베테랑 공격수 양동현과 아스칸테로프가 최전방에 위치했고 임선영, 최지묵, 김동현, 최병찬이 중원과 측면에 자리했다. 수비 라인은 유인수, 연제운, 이창용, 이태희가 꾸렸고 골키퍼 장갑은 돌아온 ‘글로리’ 김영광이 꼈다.

성남이 전반 4분 기선을 제압했다. 임선영의 침투 패스를 유인수가 정확한 크로스로 연결했다. 양동현이 헤더로 마무리하며 자신의 복귀를 알렸다.



 

성남이 한발 더 달아났다. 최후방 김영광부터 시작됐다. 전반 11분 광주의 위협적인 크로스를 재빠른 판단으로 차단했다. 성남의 반격했다. 김동현이 양동현을 향해 전진 패스를 넣었다. 양동현은 침착하게 수비를 벗겨낸 뒤 다시 한번 골망을 갈랐다.

이후 광주의 반격에 위기를 맞았지만, 김영광이 있었다. 김영광은 전반 41분 광주 미드필더 여봉훈과 일대일 대결에 승리하며 위기를 넘겼다. 

성남은 수비를 단단히 한 뒤 역습을 노렸다. 후반 25분 유인수가 절묘한 감아차기를 시도했지만 윤평국의 선방에 막혔다.

이후 마상훈을 투입해 수비를 더 강화했고, 2-0 리드를 잘 지키면서 올 시즌 첫 승 기쁨을 누렸다.





  • 댓글쓰기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