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 HOME
  • >
  • 경기정보
  • >
  • 프리뷰/리뷰

리뷰/리뷰

[2019 K리그1 38R] vs 제주Utd 리뷰
  • facebook
  • twitter
  • 작성자
  • |
  • 관리자
  • 조회수
  • |
  • 436
  • 등록일
  • |
  • 2019.12.03

review_img01.jpg

 

 

 

 

 

 ‘이재원 멀티골’ 성남, 제주와 홈 경기 3-1 승… 9위로 유종의 미

 

 

리뷰_04.png

 

 

성남FC가 홈 3연패를 끊으며, 올 시즌 최종전 유종의 미를 거뒀다.

 

성남은 30일 오후 3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주유나이티드와 하나원큐 K리그1 2019 38라운드 홈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이로써 승점 45점과 함께 9위로 올 시즌을 마무리 했다. 또한, 최근 홈 3연패 사슬을 깼다.


홈 팀 성남은 3-4-3을 선택했다. 공민현-이현일-문상윤이 스리톱 섰고, 박원재-이재원-문지환-이태희가 측면과 중원을 책임졌다. 스리백에는 안영규-연제운-이창용이 나란히 했으며, 골문은 김근배가 지켰다.


성남과 제주는 한 번씩 기회를 주고 받았다. 성남은 전반 2분 코너킥 상황에서 연제운의 헤더로 포문을 열었고, 제주는 전반 14분 김성주의 왼발 중거리 슈팅으로 맞섰다.

 

 

 

 

 

리뷰_06.png

 

 

시간이 지날수록 홈 팀 성남이 경기를 주도했다. 전반 18분 문상윤의 왼발 프리킥이 이창근에게 걸렸고, 29분 역습 기회에서 이재원의 패스에 의한 이현일의 슈팅도 이창근 선방에 막혔다.


두들긴 성남이 선제골에 성공했다. 이창용이 전반 30분 문상윤의 크로스와 안영규의 헤더 패스를 받은 후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 했다.


실점을 내준 제주가 반격했다. 서진수가 전반 43분 시도한 오른발 중거리 슈팅은 높이 떴다. 그러나 성남은 바로 공격으로 돌입했고, 공민현의 패스를 받은 이재원이 빠르게 쇄도하며 때린 오른발 슈팅이 추가골로 이어졌다.


그러나 성남은 후반 22분 안현범에게 실점하며, 쫓기는 듯 했다. 제주의 이동희가 후반 40분 이재원과 경합 과정에서 강하게 밀쳐냈고, 주심은 퇴장을 명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성남은 2분 뒤 이재원이 쐐기골을 넣으며, 3-1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review_img02.jpg

 

 

 

 

 




  • 댓글쓰기
확인